'cj헬로비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3.19 (3) -소셜청년 이대환- [주간SNS동향] 카카오톡 가입자 4200만명

카카오톡 가입자 수 4200만 돌파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을 서비스하는 카카오는 서비스 2주년을 맞이해 의미 있는 성과를 보고했다. 카카오톡 가입자 수는 3월 첫 주를 기준으로 4200만명이 넘고, 매일 2천만명이 메시지 26억건을 전송한다고 카카오는 3월12일 밝혔다.

카카오톡은 2010년 3월19일 서비스를 처음 시작하고 1년 만에 가입자가 860만명, 하루 평균 작성되는 메시지가 1억7천만 건, 1인당 하루평균 작성하는 메시지 41건인 모바일 메신저로 성장했다. 그 뒤로 1년이 지난 2012년 3월 첫 주, 가입자는 5배 증가해 4200만명, 하루평균 작성되는 메시지는 8배 늘어 13억건, 1인당 하루평균 작성하는 메시지는 2배 성장해 83건이 됐다.

위 자료에서 작성된 메시지는 한 사람이 작성해 2명에게 보내도 1건으로 집계한 자료이고, 전송 메시지는 한 사람이 작성해 2명에게 보내면 2건으로 집계됐다.

 

카카오톡, 정보 플랫폼 넘본다

카카오톡에는 내 주소록에 있는 친구는 아니지만, 나에게 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플러스친구’가 있다. 플러스친구는 취향에 따라 백화점, 쇼핑몰, 채용정보, 연예인 소식을 받아보게 돼 있는데 대다수 이용자에게  필요한 정보도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는 민간 기상 정보회사 ‘웨더뉴스’와 공동업무 양해각서를 체결했다며 웨더뉴스의 날씨 정보를 플러스친구로 제공한다고 3월16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올 6월 내 한국과 일본에서 먼저 시작하고 이후 전세계 이용자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이석우 카카오 공동대표는 “글로벌 기상 정보 회사 웨더뉴스와의 제휴는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으로서의 카카오톡의 가치를 인정받는 계기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글로벌 파트너와 다양한 제휴로 가치있는 콘텐츠를 발굴해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으로 나아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날씨 정보 외에 카카오톡은 이용자에게 뉴스 정보도 플러스친구로 제공할 계획이다. 카카오는 한국언론진흥재단과 제휴했으며, 한국언론진흥재단을 플러스친구로 등록한 이용자는 재단을 통해 뉴스를 받아볼 수 있을 것이라고 3월15일 밝혔다.

인기 TV 프로그램은 시청하며 평소보다 5배 더 수다

화제의 프로그램을 시청할 때 사람들은 평소보다 5배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눈다는 통계가 나왔다.

CJ헬로비전은 ‘티빙2.0′을 내놓은 지 1주년을 맞이해  소셜TV로 진화하겠다고 선언하고 가입자의 이용 행태를 공개했다.

티빙 가입자 중 PC만으로 시청하는 사용자는 44%이고 나머지 56%는 스마트폰과 태블릿PC를 중복 활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PC에서는 지상파 채널이 시청율 1위를 자랑하지만, 스마트폰과 태블릿PC에서는 스포츠와 취미 채널이 1위를 차지해 목적성을 띤 채널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가입자들은 ‘티빙톡’을 사용해 TV 시청 중에 채팅을 하거나 트위터나 페이스북에 의견을 공유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오디션 프로그램이나 스포츠, 드라마 등 인기있는 프로그램에 대해서는 티빙톡 참여율이 평소보다 5배 높다고 CJ헬로비전은 밝혔다.

변동식 CJ헬로비전 대표는 “그동안 TV에 갇혀있던 방송 콘텐츠를 인터넷과 연결 가능한 모든 디바이스에서 즐길 수 있도록 ‘콘텐츠 유통 창구’를 다변화하고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을 통해 확장된 방송 생태계를 구축해나가고 있다는 점에서 티빙2.0은 큰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현재 티빙은 가입자 330만명, 앱 다운로드가 250만건에 달하며, 200여개의 실시간 채널과 5만여 VOD를 확보했다.

 

콘솔게임 업체의 첫 소셜게임 도전, “테스터 모집해요”

바른손크리에이티브는 첫 소셜게임 출시를 앞두고 이용자에게 도움을 청한다. 바른손크리에이티브는 지금 개발 중인 첫 모바일 소셜게임의 비공개 시범 서비스에 참여할 이용자를 3월14일부터 22일까지 모집한다.

참가자를 모집하는 첫 게임은 ‘아쿠아빌’로 아이폰용 소셜게임이다. 팜빌이나 시티빌과 비슷한 육성시뮬레이션 게임으로 페이스북 페이지와 트위터(@Aqua_Ville) 댓글 남기기로 참가 신청할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비공개 시범서비스도 실시될 예정이다.

최종신 바른손크리에이티브 대표는 “이번 테스트를 통해 우리의 첫 소셜게임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비공개 시범서비스는 매우 중요하며, 이를 통해 수집한 이용자 의견은 게임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바른손크리에이티브는 X박스와 플레이스테이션, 닌텐도 위, 스마트폰 등 주로 콘솔게임 플랫폼에서 작동하는 30여개 게임을 출시했다. 앞으로 콘솔게임 개발 기술과 사용화 경험을 바탕으로 모바일 플랫폼에 대응하는 소셜게임 분야에도 힘을 실을 예정이다.

소셜쇼핑 업체 4곳, 월 거래액 1천억원 넘다

국내 상위 소셜쇼핑 4곳의 월 거래액이 2월 기준으로 1천억원을 넘어섰다.

티몬을 서비스하는 티켓몬스터는 메타 사이트 다원데이의 자료를 토대로 티몬과 위메이크프라이스, 그루폰코리아, 쿠팡의 거래액 추이를 3월12일 공개했다. 소셜쇼핑 4곳의 2월 거래액은 지난해 4월 380억원에서 2.7배 성장해 1400억원으로 성장했다. 지난해 7월 판매액은 770억원이었다.

티켓몬스터는 판매 카테고리를 늘린 게 판매액 성장에 기여했다고 분석하며 “소셜커머스는 지역 요식 업종의 할인 판매로 시작했으나 배송 상품과 여행, 공연으로 영역을 넓혔다”라고 밝혔다.

월 판매액 추이와 함께 티켓몬스터는 다원데이가 집계한 딜당 평균 판매액을 공개했다.

 

 

그루폰코리아 1주년 맞이 소비자보호정책 발표

그루폰코리아는 2011년 3월14일 국내 서비스를 시작하고 1년이 지난 3월13일, 소비자보호정책을 발표했다.

그루폰코리아는 3월19일부터 고객만족 프로그램 ‘그루폰프로미스’를 강화해 시행할 계획이다. 구입하고 7일 이내 미사용 쿠폰은 전액 환불하며, 쿠폰 사용시 해당 업체에서 고의적인 차별을 받았거나 딜 진행이 무산된 때, 상품을 구입했으나 재고 물량이 부족해 배송이 불가능한 때 등에는 110% 환불을 보장한다는 게 뼈대다. 쿠폰을 샀지만 사용하지 않고 유효기간이 지난 쿠폰은 그루폰캐시로 보상하는 환불제도 시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그루폰코리아는 2배 환불 공약도 내세웠다. 딜 중에 ‘그루폰 보장 딜’로 지정된 딜에서 판매하는 상품이 위조품으로 판별되면 200% 환불하겠다는 내용이다. 이번에 새로롭게 내세운 소비자보호정책은 5월 중 시행될 예정이다.

그루폰코리아는 미스터리 쇼퍼 제도, 한국의류산업협회에 가품 판별 의뢰, 빠른 배송 실시도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그루폰코리아는 서비스 1주년을 맞이해 TV광고를 진행하고 딜을 진행한 7천여개 파트너 가운데 125개 업체를 선정해 3월14일부터 27일까지 ‘2011 그루폰 파트너 어워즈’ 기획전을 실시한다.

위메프, 기획전 통해 지역 상점과 관계 쌓기 골몰

허민 대표가 지역포털로 가겠다고 지난해 선언했지만, 위메이크프라이스 사이트는 아직 큰 변화가 없다. 사이트 개편 소식은 들리지 않지만, 위메이크프라이스가 지역 상점들과 관계를 쌓는 모습이 눈에 띈다.

나무인터넷은 위메이크프라이스에서 3월16일부터 29일 사이 ‘헤이리 예술마을 기획전’을 진행한다. 이 기획전은 파주시 헤이리 예술마을 41개 업체에서 상품이나 서비스를 60%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이용권을 판매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갤러리 6곳과 상점 3곳, 체험박물관 10곳, 외식업체 9곳 등이 헤이리 예술마을 기획전에 참여하고 공방 14곳은 이용권을 40% 할인해 판매한다.

이보다 앞서 3.1절을 맞아선 3월1일부터 11일까지 인사동 기획전을 진행했다. 인사동에 있는 전통 찻집과 한정식 전문 음식점, 수공예품점 16곳에서 최대 63% 할인받을 수 있는 딜을 판매했다.

1월에는 부산 포스코 센트럴스퀘어 기획전을 1주일간 진행해 센트럴스퀘어 내 10곳 음식점에서 43%에서 최대 75% 할인받을 수 있는 이용권을 판매했다. 


-출처-  http://www.bloter.net/archives/101387 (블로터 닷넷)

Posted by 소셜청년 이대환 소셜청년 이대환

댓글을 달아 주세요